생수의 강 선교교회에 오신 모든 분들을 환영합니다. Living Water Mission Church


 

 


420 에서 온 편지
정 동숙 님의 글입니다. 2013-01-18 10:45:28, 조회 : 2,346, 추천 : 254

안녕하신지요?

새해가 또 새로이 왔습니다. 2013년에도 늘 영육간에 강건하시고, 하ㄴ님이 주시는 복과 사명을 잘 감당하셔서, 연말에는 주신 분께 감사와 영과ㅇ을 돌려 드리는 축복된 한해가 되시기를 ㄱ도합니다.

저희들의 소식이 뜸 했지요? 저희들은 여러 성도님들의 기도의 응답으로 이곳 420에서 맡은 사명을 잘 감당하고 있었습니다. 2012년을 돌아보면, 은혜일 뿐입니다. 개인적으로는 아들 훈철이가 가정을 이루었고, 지난 12월 초순에는 금심선생의 사랑하는 아버님을 천국으로 떠나 보내드리는 일들이 있었습니다. 아들에게는 좋은 배우자를 주심에 감사드리고, 아버님을 떠나 보내드리면서, 아픔도 있지만.... 그 보다는 천국으로 가셨다는 확실한 증거와 믿음을 보여주시고 가셔서... 기쁨으로 장례식을 치룰 수가 있었습니다. 그렇게 인도하신 우리 하ㄴㄴ께 감사를 드립니다.

사역적으로는..., 저희들이 이곳에 도착을 해서 지금까지... 현지대학에서 언어 공부를 하여 왔습니다. 우리 소속 단체에서 요구하기를...., 2년 안에 그 나라에서 시행하는 중급 언어 시험을 통과하야 한다고 합니다. 현지어를 듣고 말하고 읽고 하는 능력 test 이기도 합니다. 2년 이내에 그것을 pass하지 못하면, 우리 단체에서는 저희들의 사역을 시작하지 못하도록 해 놓았습니다. 이유는 당연합니다. 현지어를 하지 못하고서는 그들에게 복ㅇ을 전할 수가 없기 때문이지요...

저희들의 나이가 적은 것이 아니라서, 다들 걱정을 하였지만..., 지난 10월 말에 있었던, 중급 언어 인증시험에 Pass를 하였습니다. 공부 시작한지 1년 반만에 시험 통과를 하였답니다. 이제는 더듬거리지만, 현지인들과 좀 더 깊은 대화를 나눌 수가 있는 정도 입니다. 다 하나님의 은혜인 것을 저희가 잘 압니다. 좋은 선생님들을 붙여주셔서, 잘 배울 수가 있었고...., 돌아서면 잊어버리는 기억력을 아시고, 붙잡아 주셨기 때문입니다.

또한 후방에서 저희들을 위해서 하ㄴㄴ께 간구해 주셔서 그렇게 된 것도 잘 알고 있습니다.
이 시간에 다시 고맙다는 인사를 드립니다.

이제부터는 시간 날때마다 더 공부를 해서, 강의도 설ㄱ도 현지어로 할 수 있도록 할 것입니다. 언어를 배우는 것이 끝이 없기 때문이고, 주신 사명을 잘 감당하기 위함이기도 합니다.

또한, 현지 새학교를 설립할 사역을 시작 하려고 합니다. 어디서부터 손을 대야 할지 고민 중에 있었습니다만, 하ㄴㄴ께서 준비해 두시고 계심을 느꼈습니다.

일차적으로는 이곳의 현지인 지도자 중에, 현지인 선.교사학.교를 막 시작한 현지인그룹이 있습니다. 그곳에 join해서 같이 사역해 나가보려고 합니다. 어제 그 그룹의 이사회가 열렸는데, 그 자리에서 이사회 이사로 위촉을 받았고...., 사역의 파트너로 위촉하는 조인식을 가졌습니다. 다음 훈련 때부터는 저희와 협의를 하면서 사역을 진행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파송전에 여러분과 나누었던, 저희의 원래 비젼과 같이... 소수종족을 복음화하려는 국내 종족 선교사 양성학교니까... 놀랍지 않습니까?  몇년 후면, 해외선교사도 파송해 나가려 합니다.

그 그룹과 사역을 진행시켜 가면서, 주위 현지 지도자들과 교제를 나누면서...., 교수진 확보와 학생 모집 등에 대해서 의논 하면서, 발전해 나가려고 합니다.

기도제목:

1. 저희들이 늘 하ㄴㄴ과 동행하는 삶을 살도록...
2. 하ㄴㄴ이 원하시는 길들을 분별하는 영적 민감함을 유지하도록...
3. 함께 동역하는 현지 지도자들과 잘 교제를 나눌 수 있도록 - 서로 신뢰하는 관계가 되도록...
4. 새.학교에 필요한 장소, 교수진, 학생들이 순조롭게 만나지도록...
5. 저희들의 언어의 발전이 계속 되도록...


이곳 관.계당.국의 눈 아래에서 모든 일이 이루어져야 하므로, 하ㄴㄴ의 돌보심이 절실합니다. 서로 기ㄷ하면서..., 나중에 어느 날인가... 하ㄴㄴ의 영광을 이야기할 때가 있을 것이라고 기대합니다. ㅎ렐루ㅇ!!

늘 ㅈ안에서 평안하시기를 기ㄷ합니다.

2013년 1월 15일
420에서 조 0 문 드림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91   터키 이의홍 선교사님 편지 2017년 7월    정 동숙 17-07-21 90 946
190   멕시코 정사무엘 선교사님 편지 2017년 7월    정 동숙 17-07-21 86 917
189   박성식 ,박창미 선교사님 편지 2017년 7월    정 동숙 17-07-21 104 961
188   우크라이나에서 온 편지 2017년 7월    정 동숙 17-07-21 96 891
187   라이베리아 현병구/이미재 선교사의 편지  [1]  정 동숙 16-08-06 128 2054
186   터키 이의홍 선교사 편지  [1]  정 동숙 16-08-06 131 2019
185   미얀마에서 온 편지    정 동숙 16-05-04 128 1917
184   우크라이나에서 온 편지    정 동숙 15-12-25 151 2118
183   불가리아에서 온 편지    정 동숙 15-12-25 147 2108
182   라오스 선교 편지 -- 박성식/창미 선교사    정 동숙 14-06-20 203 3157
181   감사와 찬양을 하나님께 돌려 드립니다.    Kim Kyoyoek & Jooso 13-12-04 269 2649
180   우크라이나에서...^_^    Kim Kyoyoek & Jooso 13-05-31 301 2952
179   미얀마에서 온 편지    정 동숙 13-01-29 311 3243
178   형통 하심에 축복이 늘 함께 하시기를...  [2]  Kim Kyoyoek & Jooso 13-01-21 302 2942
177   아시아 BK 에서 온 편지  [1]  정 동숙 13-01-20 311 2981
176   미얀마에서 온 소식    정 동숙 13-01-18 262 2461
  420 에서 온 편지    정 동숙 13-01-18 254 2346
174   선교지로 돌아 와서............  [2]  Kim Kyoyoek & Jooso 12-10-26 267 2458
173   기도와 후원해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Kim Kyoyoek & Jooso 12-02-03 283 2837
172   미얀마에서 온 기쁜 소식과 기도 제목을 올립니다.    강 순성 12-01-15 278 2864

1 [2][3][4][5][6][7][8][9][10]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m
담임 목사 칼럼 자유 게시판 간증 & 기도 요청글 동아리 모임 최신글 교회 소식
미국생활 정보 교우 동정 선교편지 더 깊은 묵상 새가족 (로그인 필요)
1
19200 Pioneer Boulevard, Cerritos, CA 90703-6605
PHONE: 562-653-0168 / FAX: 562-653-0198
E-MAIL: lwmc19200@gmail.com
주일 대예배 1부: 오전 7:45 / 주일 대예배 2부: 오전 9:45 / 주일 대예배 3부: 오전 11:30
English Ministry: Worship Service: Sunday: 9:45 am
Bible Study (Discipleship Training): Tuesday 8:00 pm (Men) / Thursday 8:00 pm (Women)
PHONE: (562) 653-0178 / FAX: (562) 653-0198
E-MAIL: andy.s.chung@gmail.com